종목 등록일 2012-05-10 10:36 컨텐츠번호 4115
  • 시장의 흐름에 순응해여 수익을 가져다준다. 리딩횟수 : 1회

    실제수익률 -0.4%   투자기간 5  매도일 : 12-05-14

    신우주창조 1:1 쪽지 프로필

    마감

실시간 주식 현재가 투자종료
기업은행 (024110)   12,500

금액별 주가정보 자료
매수가 손절가 수익률
12,288원 ~ 12,800원 10,000원 (-20.3%) -0.4%

추천사유

 내실성 있는 경영으로 안정성과 성장성 확보한 우향....

전략 및 분석

 IBK기업은행은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 경영자율권 확대사업'에 따른 2011년도 '자율경영 이행실적 평가'에서 2년 연속 '우수' 등급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공공기관 경영자율권 확대사업'은 공공기관에 일부 경영 자율권을 주되 도전적인 목표를 설정해 이를 평가하는 제도로, 기업은행은 2010년부터 인력 증원과 직급간 인력 운용, 예산 편성 등에서 자율권을 받았다. 올 초 공공기관 지정에서 해제돼 마지막으로 받은 이번 평가에서 기업은행은 중소기업 전문은행으로서 충실히 그 역할을 수행하고 주요 시중은행(국민ㆍ신한ㆍ하나ㆍ우리은행) 대비 최고의 생산성과 수익성을 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실제 기업은행은 2011년도 은행권 전체 중소기업대출 순증액 11조3000억원 중 49%인 5조5000억원을 지원하면서도 연체대출채권비율은 4대 시중은행 평균 대비 2bp 낮은 0.7%를 기록했다.

또 중소기업대상 무료 컨설팅 제공과 중소기업 대출금리 인하, 수수료 인하 등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선도적으로 추진했다.
생산성부문에 있어서도 경비보상비율(Cost Income Ratio)은 은행권 최저인 30.9%로 4대 시중은행 평균 대비 11.9%p 낮았으며, 1인당 당기순이익과 1인당 총자산도 2억1200만원과 259억원으로 4대 시중은행 평균 대비 각각 6300만원과 62억원이 높았다.  기업은행은 경영자율권을 신규인력 채용의 인적투자와 자율적 인력운용 등에 적극 활용해 시장경쟁력 확보와 탁월한 경영성과를 창출했으며, 이는 기업은행의 공공기관 지정해제에 촉매로 작용한 것으로 평가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경영자율권 확대사업은 공공기관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있어 매우 효율적인 제도"라며 "기업은행은 공공기관 지정 해제의 취지를 받들어 앞으로도 현장경영과 내실경영을 통해 중소기업발전과 서민경제 안정을 위해 더욱 정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딩내역

  • 2012-05-14 13:09:01
  • 매도(투자종료)
  • 포트폴리오 재구성 및 현금비중 확대합니다.

리딩후기

등록된 리딩 후기가 없습니다.